백남주 展 _ 전날의 숲 글쓴이 박옥생 날짜 2013-06-27

경계의 思惟, 그 감각의 유희 - 1. 지각적 세계에는 붉은 꽃이 피어난다. ● 인간은 누구나 자신의 이상향을 가지고 있다. 특히 예술가의 이상세계는 작품표현의 중요한 이야기일 수 있다. 작가는 원시자연을 통해 잃어버린 낙원이나 오랜 과거의 시간을 꿈꾸거나 종교적, 성찰적 이상향을 그리기도 한다. 작가 배남주의 이상세계에 관한 질문은 현대성을 바탕으로 하는 동시대의 감각적 이상세계를 가시화 한다는데 주목할 만하다. ● 배남주는 붉은 또는 푸른 풍경들을 포착한다. 영화의 스틸 컷과 같은 장면들은 인물과 배경이 정지되어 있다. 영원의 시간이 포착된 순간이다. 판타지 영화와 같은 시공간을 뛰어 넘는 강렬한 색이 춤춘다. 뿔을 달고 있는 주인공은 바다풍경에서 배회하거나 키가 큰 나무 나 꽃은 기둥보다 무거운 꽃잎을 떨구고, 감성(슬픔)에 겨워 요동치고 있다. 이러한「전날의 섬, 2011」,「그때 너는 붉었다, 2011」와 같은 작품들은 축축하고 깊은 시적 이미지를 던진다. 따라서 작가의 작품들은 풍부한 스토리텔링을 기초로 쌓아 올린 상상력이 내재하고 있는 것이다.
 
배남주_Quaint forest_캔버스에 유채_130.3×324.2cm_2012
 
작가가 보여주는 이상세계는 낯설다.「beautiful stranger, 2012」에서 보여주는 이 낯섬은 작가가 시각적, 물질적 세계에서 정신적, 존재론적인 세계에로 이행을 보여주는 증거이기도 하다. 뿔을 달고 있는 인물이나 뿔이 강조된 사슴, 원숭이, 고양이와 같은 이미지들은 자연과 교감하기 위한 매개체, 안테나임을 알 수 있다. 고전적 전통에서 볼 수 있는 사슴뿔, 나무(神木), 솟대 같은 상징적 도상을 차용하고 있는 것이다. 따라서 작가의 풍경은 자연의 본질적 실존의 모습이며 초자연적, 우주적 세계에 도달한 작가의 이상세계인 것을 알 수 있다. 사실, 이 낯섬에 관한 언어는 배남주의 전(全) 작품들을 관통하고 있는, 세계를 포착하는 시선의 기준이기도 하다. ● 그런데 작가의 화면에는 주관적이며 감각화 된 색감들을 볼 수 있다. 즉 작가의 감각기관을 통해 해석된 정신화 된 자연의 풍경인 것이다. 이는 메플로 퐁티(Maurice Merleau Ponty)가 말하는 "세계는 인간의 몸을 중심으로 유기적으로 하나가 되어 정보를 주고받는 또 하나의 거대한 몸이다"로 해석한 것과 같다.(조광제 外,「「현대철학의 흐름」」, 동녘, p.91) 즉 퐁티는 우리의 몸과 관계하는 외부의 세계를 진정한 진리의 원천이며 그 세계와 우리 몸이 완전히 하나가 될 때 진정한 인간적 실존을 이룬다는 것이다. 즉, 세계를 우리의 신체(몸)으로써 지각한다는 것이다. ● 배남주의 작품에는 이러한 강화된 감각의 변주들이 뿌려져 있다. 이는 곧, 퐁티가 말하는 몸의 철학, 지각적 현상학의 모습들과 상통되고 있다. 낯선 작가의 이상세계는 감각의 세계이고 작가의 지각이 포착한 세계인 것이다. 그 세계에는 붉은 꽃이 피어나고 검은 고양이가 호흡한다.
 
배남주_Stranger_캔버스에 유채_194×130cm_2012
 
2. 현실에서부터 초현실로: 불확정의 유희 ● 배남주의 감각세계는 삶과 죽음의 경계에 있는 정신의 세계이다. 그 정신의 세계는 현실을 기반으로 넘어가는 과도기적인 초현실의 세계이다. 현실이면서 초현실인 이 불확정적인 과도기의 세계는 작가의 주관적 세계이다. 작가가 말하듯이 그 세계는 행복과 불행의 가운데, 뜨거움과 차가움의 중간, 질문과 가치가 배체된 불확실한 것이다. 이는 신비하고 오묘하다. 작가는 이를 중간세계라 이름하고 있다. ● 사실 이 중간세계는 데리다(Derrida)가 말하고 있는 의미들이 요동치고 미끄러지는 불안정한 세계인 것이다. 비확정적이고 불안정한 경계에서의 사유가 곧 포스트모더니즘 사회의 언어가 갖는 의미이다. 작가는 감각으로 몰입되어 다시 화려한 색으로 탄생한 자신의 이상향, 그 중간세계에서 영원의 안정과 무한의 내밀한 상상을 느끼는 것이다. 데리다는 이항대립적인 전통사유들, 안과 밖, 위와 아래, 남자와 여자, 권력과 복종과 같은 인간사고의 이원성의 횡포를 폭로하고, 어떠한 우열적 사고와 개념의 존재도 부정하고 있다. 단지 존재하는 것은 의미의 차이와 의미의 미끄러짐과 겹침이라는 것이다. 어쩌면 작가는 고전적 이항대립의 사유들을 경계하고 가부(可否)의 가치판단을 넘어서는 사유의 이상적 모델을 제시하고 있는지도 모른다. 그 사유에는 몸의 지각으로 포착된 순수한 존재의 표정만을 담은 감각적 풍경이 가시화되고 있다.
 
배남주_골덴_캔버스에 유채_130×130cm_2011
 
배남주_연_캔버스에 유채_130×130cm_2011
 
사실, 작가의 이상세계로서의 중간세계, 우열적 개념이 부재하는 세계로의 고민은 자아와 외부 환경의 본질적 존재와 의미를 포착하기 위한 노력의 결과로 보인다. 즉 감각, 지각의 세계는 인간실존, 세계의 본질적 존재를 찾기 위한 과정인 것이다. 그 작품에는 공허와 불안, 공포와 같은 부정적 의미의 미적 경험들이 내포되어 있다. 그 위에 화려함과 신비함과 같은 아름다움에 관한 긍정적 경험들이 공존한다. 이러한 공포와 미는 회화적 긴장감을 유발한다. 따라서 작가의 작품은 안락한 회화적 경험을 구현하는데 목적이 있는 것이 아니라, 현대성을 담보로 한 의미의 경계, 사유의 경계에 관한 이상세계의 주관과 자기 성찰적 고민을 가시화하는데 있다. ● 분홍, 노랑 꽃 들이 밀집된 풍경 속에 녹아있는 고양이의 신비한 풍경은 작가의 중간세계에로의 정리된 언어로 볼 수 있다. 몸의 감각이 온전히 자연 속에 함몰되어 녹아들어간 작가의 시각적 경험은「골덴, 2011」,「데미안, 2011」과 같은 작품에서 극대화되고 있다. 영화의 몽타주(Montage) 기법과 같은 두 개의 화면이 교차되고 있는 듯, 그 화면은 인간과 자연의 교감과 지각된 세계에로의 정신의 만남을 보여준다. ● 그 세계는 꽃(자연)이면서 대상인 다양한 언어의 변주가 가능한 곳이기도 하다. 작가가 설정하고 있는 세계에로의 모습을 통해 이항대립적인 고전적 세계의 허구를 보여주고 감각이 확장된 지각세계의 가능성을 열어주고 있다. 배남주의 이상세계는 봉인된 영원한 시간과 정신이 녹아들은 초월된 공간이 공존하고 있다. 그 속에는 존재의 온전한 본질적 표정이 숨 쉰다. 이는 작가가 현대성 속에 존재하는 정신의 오염이나 세속적인 것에서 영성(靈性)이나 신성한 것에 관한 고민의 흔적이기도 하다. 따라서 작가의 정신과 자연에 관한 낯선 또 다른 유희(遊戱)가 시작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배남주_전날의숲_캔버스에 유채_112×162cm_2013
 
배남주_데미안_캔버스에 유채_130×130cm_2011



   http://www.neolook.net/ [259]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38
      KimChangPractice!!_합의의 지점 A converging Point_사진오브제, 영상, 목재설치_가변크기_2013       <2의 공화국>는 크게 5…
아르코미술관 1843
37
경계의 思惟, 그 감각의 유희 - 1. 지각적 세계에는 붉은 꽃이 피어난다. ● 인간은 누구나 자신의 이상향을 가지고 있다. 특히 예술가의 이상세계는 작…
박옥생 2044
36
  전시소개   국제갤러리는 오는 6월 13일부터 7월 14일까지 노충현의 개인전 <살풍경 (Prosaic Landscape)>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2007년 열…
국제갤러리 1863
35
    조선의 예술품 수집·분석 공예운동 관점에서 재해석   [1921년 5월 ‘조선민족미술전람회’ 전시장에 선 야나기 무네요시. 그는 조…
임근준 1955
34
이번 전시의 제목 ‘더 완벽한 날’은 실비 블로셰의 작품 제목에서 가져왔다. 실비 블로셰의 <더 완벽한 날>은 2008년 미국 대통령 후보 시절, 버…
아트선재센터 744
33
  새로운 감각의 현대미술 축제가 2013년 6월, 다시 한 번 예술의 도시 부산에서 펼쳐진다. ● 2012년 70여개의 국내외 유수 갤러리들의 참여 속에 성…
아트쇼 부산 2013 784
32
        ‘하나의 집 a house은 인간 man의 껍질 shell이자, 그의 연장이고 그의 펼쳐짐이며 그의 정신적인 발산이다.’ – Eileen Gray  …
조은비 702
31
기록의 역사를 넘은 사진은 이제 완벽한 재현 이상의 의미를 가진다. 사진작가들은 대상을 기록하거나 정확하게 복원하기 위한 기술적 작업 너머 …
화이트블럭 594
30
        빌리 도르너Willi Dorner_위 아래 사이 Above Under Inbetween_퍼포먼스_00:50:00분_2009© Lisa Rastl     코리아나 미술관은 올해…
주혜진 770
29
  1980-90년대는 비디오라는 장르가 현재 다양하고 복잡하게 읽히는 미디어아트의 전부였을 수 있다. 따라서 2000년 중반에 흔히 미디어아트를 칭할 …
이은주 565
28
      ‘몸의 현재’는 몸에 대한 현대적인 변화와 성찰에 대한 시각적 언어가 갖는 미술가들의 단상을 회화, 조각, 설치, 사진, 영상 등 …
대구미술관 793
27
    ■ 중국미술의 오늘을 보여주다   오늘날 중국현대미술계에는 ‘85미술운동시기에 활동을 시작하여 중견작가로 오늘날까지 활발한 …
아르코미술관 627
26
      좀 더 나은 삶을 꿈꾸며 사는 것이 인간의 본성이다. 그러기에 사람은 어려움 속에서도 좌절하지 않고 희망을 꿈꾸며 살아간…
장여진 706
25
  비행기를 타고 구름이 손에 잡힐 듯 60층 높이의 미술관에 프랑스, 스페인, 네덜란드, 벨기에, 독일 그리고 영국에서 활발히 활동한 19명 …
왕진오 751
24
      조각 전공이라 대학 생활 내내 ‘덩어리’들을 만지며 지냈다. 그러다 그 덩어리들에서 어떤 한계를 느꼈다고 했다. 자유로운 기운…
조태성 633
 1  2  3